EC - LOGISTICS



 로그인  회원가입

지하수, 미래세대와 공유할 소중한 가치
관리자  2018-11-21 20:44:08, 조회 : 231, 추천 : 66
- Download #1 : 지하수_미래세대와_공유할_소중한_가치(11.20).hwp (1.56 MB), Download : 7

지하수의 중요성을 알리는 큰 행사 열린다. 지하수는 한번 고갈되고 오염되면 회복하는데 오랜 시간과 비용이 소요되며 미래세대에게 큰 피해를 준다.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11월 20일부터 이틀간 '한국의 지하수(Groundwater Korea) 2018' 행사를 고양시 일산서구 킨텍스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지하수 업계 및 학계, 지자체, 지하수 조사 전문기관 종사자 등 1,000여 명이 참석한다.

참가자들은 지하수가 수자원으로서 가치가 높고 미래세대와 공유할 소중한 자원으로서의 인식을 함께 하며, 지속가능한 지하수의 활용·보전 방안을 논의한다.

'한국의 지하수(Groundwater Korea)' 행사는 2006년 처음 열렸으며, 올해로 10회를 맞이했다.

올해 행사는 '지하수, 미래세대와 공유할 소중한 가치'라는 주제로 열리며, 그간 지하수 업계의 숙원이던 지하수 산업 해외진출 활성화 방안이나 최근 남북 관계 개선에 따른 남북 물분야 개발 협력 전망 등을 주제로 각종 세마나가 열릴 예정이다.

또한, 30여 개 업체가 참여하는 기업 홍보관에서는 건설 신기술로 등록된 지하수 오염예방용 보호공(크린캡), 지하수 수위 측정기, 지하수 유속계, 지하수 개발용 천공장비 등 다양한 기기가 선보인다. 기업 홍보관을 통해 우리나라 지하수 업계의 기술 수준이나 산업 전반의 홍보는 물론 기업 관계자간 정보교류의 장이 마련될 예정이다.

이밖에 지하수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에 대해 환경부 장관 표창 수여식이 열리며, 사전 행사로 행사명과 주제를 표현하는 마술과 영상이 접목된 매직쇼 공연을 비롯해 가상현실(VR) 자동차 레이싱 체험 등 최신 정보통신(IT)을 활용한 재미있는 볼거리와 체험행사도 마련됐다.

정희규 환경부 수자원정책과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지하수에 대한 국민의 관심과 정보 공유를 이끌고 각계의 좋은 의견을 수렴하여 정책에 반영하는 등 지하수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한층 고취시킬 수 있는 소중한 자리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016년 기준으로 우리나라 연간 지하수 총 사용량은 수자원 총 이용량(372억 톤)의 11%인 41억 톤을 차지하고 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